고객님! 상담 방법을 선택해주세요.

당뇨망막병증

전신 질환인 당뇨병은 의해 말초 순환 장애를 발생시키게 됩니다. 이때 망막의 미세순환에 장애가 생겨 출혈과 부종 등을 유발하여 시력 감소가 발생하는 눈의 합병증을 당뇨망막병증이라고 합니다.

당뇨망막병증 증상

초기에는 증상이 없거나, 눈앞에 날파리가 날아다니는 듯한 비문증을 느낄 수 있으며 증상이 진행될수록 황반부의 침범이 일어나면서 시력 저하가 나타나게 됩니다.
하지만 상당히 진행된 망막 병증에서도 황반부의 장애가 없으면 시력저하가 없으며, 가벼운 정도의 망막병증이라 하더라도 황반부에 병적인 변화가 나타난 경우에는 시력저하가 발생하므로 시력을 망막 병증의 정도를 파악하는 척도로 삼기는 어렵습니다.

당뇨망막병증 종류

비증식성 당뇨망막병증

초기의 망막변화로서 당뇨망막병증 환자의 약 90%가 여기에 속합니다. 여러 가지 망막혈관이 이상소견과 출혈, 망막부종 등이 나타나는데 그대로 방치할 경우 대부분 증식성 당뇨망막증으로 진행하게 되므로 정기적으 진찰을 계속하다가 적절한 시기에 레이저 광응고술을 시행해야 합니다.

증식성 당뇨망막병증

당뇨망막병증 환자의 약 10%를 차지하며 망막의 비정상적인 혈관들이 나타나 증식되어 쉽게 출혈을 일으키고 또 주위로 막들이 자라나와 망막을 잡아당겨서 망막박리가 생기기도 합니다.
신생혈관의 출혈로 유리체 출혈이 생기면 눈앞에 떠다니는 그림자가 생기거나 눈이 아주 보이지 않게 되는 등의 증상이 나타납니다.
출혈된 피가 흡수 되지 않고 오래 가게 되면 망막 박리 등 더 큰 이상을 일으켜서 심각한 시력장애를 일으킵니다. 증식당뇨망막병증으로 인한 합병증이 생길 경우 유리체 절제술을 시행하게 됩니다.

정상 안구

당뇨망막병증 치료법

  • 1.레이저치료

    망막의 혈액순환이 부족한 부분을 위주로 레이저를 조사 하여 망막의 산소요구량을 줄여서 눈에 해로운 신생혈관이 가급적 생기지 않도록 합니다.

  • 2.유리체절제술

    망막질환의 치료로는 우선 안내주사치료나 레이저치료를 먼저 고려하게 되지만 안구내에 출혈이 생긴 유리체출혈이 상당기간 지속되거나 망막 신경의 변화까지 동반하는 견인성 망막박리까지 생길 경우 유리체절제술이라는 수술을 시행합니다. 안과에서는 큰 수술에 속하며, 일반적으로 출혈이 동반된 유리체를 절제하여 흡수한 뒤 유리체가 있던 공간은 액체나 가스로 채우는 방법입니다. 수술 후에는 안정을 취하면서 회복하시는 것이 중요합니다.

  • 자세히 보기

    닫기

창 닫기

빠른 상담을 원하세요?

부담없이 무엇이든 물어보세요!